여주시, 제65회 현충일 추념 자율분향소 운영

여주시, 제65회 현충일 추념 자율분향소 운영

   
   

이상현기자

 여주시(시장 이항진)는 제65회 현충일 추념 행사를 시민들이 자율적으로 참여하는 자율분향소 운영으로 추진한다고 밝혔다.

예년에는 국가유공자와 유족, 기관단체장 등이 참석하여 기념식을 진행했으나 코로나19가 종식되지 않은 상황 속 에서 시민과 유족의 건강을 최우선으로 고려해 올해는 집단행사는 실시하지 않으며 헌화와 분향 행사만 진행한다.

자율분향소는 영월공원 내 위치한 현충탑에서 현충일 오전 10시부터 12시까지 두시간 동안 운영하며 마스크 착용과 거리두기를 유지하며 경건한 분위기 속에서 추진할 계획이다. 

이항진 여주시장은 “나라와 겨레를 위해 숭고하게 희생하신 순국선열 및 호국영령들을 추모하고 국가를 위해 헌신하신 유공자와 유족들에게도 감사와 위로의 말씀을 드린다”며 “선열들의 숭고한 정신을 후손들이 계승하기 위해 항상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시 관계자는 “여주시는 현재 시민들의 적극적인 협조로 코로나 청정지역을 유지하고 있으며 현충일 자율분향소를 찾으시는 시민들은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마스크 착용, 거리두기 등 생활 속 거리두기를 실천하여 참배하여 주실 것을 당부드린다”고 전했다.
 



여주홍보실

주요뉴스




최근글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