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전국자원봉사연맹, 여주시에 ‘사랑의 라면’ 기탁

(사)전국자원봉사연맹, 여주시에 ‘사랑의 라면’ 기탁

   
   

이상현기자

  (사)전국자원봉사연맹(이사장 안미란)은 지난 18일 여주시(시장 이항진)를 방문해 ‘사랑의 라면’ 전달식을 가졌다.

‘사랑의 라면’은 독거노인, 기초수급자 등 소외 이웃들에게 3만 원 상당의 라면 500상자를 후원하는 (사)전국자원봉사연맹의 구호자선사업으로 올해는  여주시에 전달하게 됐다.

  이날 전달식에 참석한 이현미 대구본부 기획부장은 “우리 주변에는 지금 이 순간에도 허기진 배를 움켜지고 고단한 삶을 살아가는 소외된 이웃들이 많다.”며 “(사)전국자원봉사연맹은 앞으로도 따뜻한 사랑과 관심으로 취약계층에 희망을 전달하는 나눔 실천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에 여주시 관계자는 “소외된 이웃을 위한 (사)전국자원봉사연맹의 따뜻한 나눔에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소중한 후원품은 빈곤과 외로움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이웃을 위해 정성껏 전달하겠다.”고 전했다. 

  (사)전국자원봉사연맹은 1992년 발족한 이래 정부의 지원 없이 독거노인과 결식아동을 대상으로 무료급식 및 생활개선 사업, 저개발 국가 빈민촌 지원 사업 등의 사회적 약자를 돕기 위한 다양한 사업을 펼치며 더불어 사는 사회를 실현하는 데 꾸준히 노력하고 있다. 

 



사회 · 문화

주요뉴스




최근글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